'즐거운생활/고양이두마리'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12.06 가을이와 겨울이 (20)

얼마 전에 직원분께서 고양이 두마리를 주셨습니다. 생후 3개월 조금 지난, 자취방에서 기르던 녀석들인데, 집을 옮기려는데 아무래도 기르기 어려울 것 같다고 해서 제가 낼름 집어왔습니다.

페르시안 종과 터키쉬 앙고라 종의 이종교배라고 하더군요.
암놈은 겨울이, 숫놈은 가을이.

정말 쪽쪽 빨고 싶은 두마리의 미묘를 소개합니다~


이녀석이 가을이입니다. 사진 좀 찍으려 하면 자꾸 고개를 돌려서 간신히 찍고만...
꼴에 또 부끄러워 하기는...-ㅅ-


겨울이입니다. 정말 이쁘지 않나요? ;ㅁ; 거기다가 무려 오드아이라구요!
아..눈꼽 에러네- _-;

애들 성격도 좋은지, 금방 적응해서 잘먹고, 잘싸고, 잘놀고있습니다. (너무 잘먹고 잘싸서 형아가 힘들다ㅠㅠ) 폰카라서 화질이 조금 떨어지는데...에네루프 네알 질러서 앞으로는 썩고있는 뒈쎄랄로 이놈들 사진이나 왕창 찍을까 해요. ㅎㅎ


가을이 이자식은 또 고개를 돌려버리는...
처절한 사투끝에 목욕을 시킨지 며칠되지도 않았는데, 얼마나 구석구석 쑤시고 다니는지 벌써 털이 누리끼리 합니다- _-;


얼마전에 갔던 호프집에서 두마리를 보더니 아주 옆테이블, 알바언니, 사장님까지 난리가 났었지요. 앞으로 즐거운 사진들이 많이 찍히길.


'즐거운생활 > 고양이두마리'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을이와 겨울이  (20) 2008.12.06
Posted by 좀모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abuluna.tistory.com BlogIcon 로엔그린 2008.12.06 1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ㄱㄱ ㅑ ~~~~~~~~~~~~~~~~~~~~~~~~~~~~~~~~~~~~~~~~
    두녀석들 와방 이쁘다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겨울이는 진짜 미묘네...-ㅅㅜ
    어찌다가 좀삼촌 손에 들어갔누 ~~~~
    이 엉니의 품으로 오지 않으련? ㅋㅋㅋㅋㅋ
    아놔 ~~~ 이뻐 이뻐 ㅠ_ㅠ

    • Favicon of http://zommoc.tistory.com BlogIcon 좀모씨 2008.12.08 2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

  2. 청냥 2008.12.07 11: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앜+ㅁ+
    정말..쪽쪽 빨고싶을 졍도로 이뿌쟌...
    아가들아..내게로 오련..*-_-*

    완전 이뻐이뻐..-_ㅠ
    진짜 미묘라니..ㅠ_ㅠ
    쌈촌...내 곧...져 가을이 겨울이 보러갈람니다..-_-
    방학하면봐...+ㅁ+

    ㄱㄱ 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ㅑ>ㅁ<

    • Favicon of http://zommoc.tistory.com BlogIcon 좀모씨 2008.12.08 2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하앜~

  3. Favicon of http://ipad.pe.kr BlogIcon 장대군 2008.12.08 18: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복덩이가 들어왔구만 우하하 모임 못가서 미안...맘도 몸도 아팠다요. ㅡ.ㅡ;;;

  4. 핑류 2008.12.09 00: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크면 더 이쁠듯하네. 좀 이쁘게 잘 키워봐.
    근데 마니 어리구나. 귀엽겠다 +ㅁ+

    우리 꿍이의 미모를 따라올려면 아직 ㅋㅋㅋㅋ

  5. Favicon of http://ipad.pe.kr BlogIcon 장대군 2008.12.09 17: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집 고양이들은 좀 싼티가;;; 트랙백 보면 알거고, 감기는 뚝 나았음 ㅡ.ㅡ

  6. Favicon of http://soruy.com BlogIcon 백작마녀 2008.12.10 16: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냐옹씨의 이름이 좋군요~ *(-_ -)* ㅎㅎㅎㅎ 그래서.. 가군이구나~

  7. Favicon of http://misticolumn.tistory.com BlogIcon 黃새나리 2008.12.10 18: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을이랑 겨울이.. 이름 예뻐요..^^
    페르시안 믹스종이네요 예뻐라~
    우리 애들도 저만할때가 있었는데...
    그나저나 좀비님도 애들 털때문에 무지 고생하실듯...;;
    저는 밥먹다가 수저에도 고양이 털 달라붙어요...;;;

  8. 청냥 2008.12.12 17: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ㅇ ㅓㅇ ㅕㅇ ㅓㅇ ㅕ
    후딱후딱
    사진 업뎃을 해주시옵소서..

    쌈촌..- _ㅠ
    나..가을이랑 겨울이 기다리다가 목이 빠져버릴지도몰라횸..- _ㅠ

  9. Favicon of http://thea19.egloos.com BlogIcon 엘리키시스 2008.12.14 0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님하 이젠 털날림에 저것들을 싸그리 밀어버릴까 하고 심각하게 고민하고 있을꺼심. 훗.

  10. 장재천 2008.12.14 1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완전 귀엽군요. 특히 마지막 사진 궁디가 *-_-*

이전버튼 1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Under Construction
좀모씨
Yesterday2
Today7
Total231,330

달력

 « |  » 2018.0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