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고 싶을 땐 그냥 울면 되지 걱정은...- _-;
쪽팔린 거 일일히 따지고 살면 괴로운 겁니다.

울고 싶을 땐 울고, 웃고 싶을 땐 웃고.

다만 화내고 싶을 때는 한타이밍 쉬는 게 좋더군요. 특히나 자신에게는...

가끔 나는 스스로에게 토나올 때
유체이탈을 해버립니다.
전문용어로는 정줄 놓는다고 하죠.

그래도 밖에서 보면 토나올 정도는 아니라는 위안과 함께...

당신들도 물론,
다른 사람들이 보기에 토나오는 사람은 아니잖아요.

그럼 됐지 뭘.


욕심이 크기에 삶이 괴로운 법.



.... 맥주 한캔이 무지하게 아쉬운데 오늘...-_ㅠ

'바른생활 > 궁시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너에게  (2) 2008.09.05
파인애플 지못미 ㅠ_ㅠ  (10) 2008.08.17
내가 토나와?  (7) 2008.07.24
UFO 스피커 구입 후기  (3) 2008.06.23
사람은...  (4) 2008.05.30
어지간히 심심해서 문답.  (14) 2008.05.23
Posted by 좀모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kyuri.azis.net/ BlogIcon 규리 2008.07.24 11: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잠이 쵝오...이제 술은 적당히...

  2. 핑류 2008.07.24 14: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제 이거 적어뒀다니 -_-

    히발 내가 욕심이 좀 많아!

  3. Favicon of http://soruy.com BlogIcon 정마녀 2008.07.24 15: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름신이어 마음껏 오소서~ /-ㅁ-)/
    (이럴땐 내 자신을 위로하는게 좋아요) - 이참에 렌즈하나 질러주시고~ *
    - 전.. 지난번 그럴뻔했습니다 -_-) 후.. 위험했어 -


블로그 이미지
Under Construction
좀모씨
Yesterday1
Today3
Total243,561

달력

 « |  » 2019.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